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커리어앤스카우트 “헤드헌팅 제안받은 구직자들, 직급 폐지된 기업을 선호” 조사 결과 발표

이직 희망자들이 직급제도가 없는 회사를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 나와

2019-10-08 11:10 출처: 커리어앤스카우트

구직자의 직급 제도에 대한 선호도 조사결과표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08일 -- 헤드헌터에게 이직을 제안받은 구직자들이 직급이 존재하는 회사보다 직급제도가 없는 회사를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헤드헌팅 전문기업 커리어앤스카우트가 헤드헌터로부터 이직 제안을 받은 경험이 있는 구직자 1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조사에 참여한 구직자는 2018, 2019년도에 헤드헌터를 통하여 이직 및 기업 추천을 제안받은 경험이 있는 후보자를 대상으로 했다. 이 중에서 기업 경력 최소 3년 이상, 15년 이하의 대한민국 국적을 보유한 경력자를 설문조사 대상으로 하였다.

이번 설문조사는 헤드헌터를 통하여 이직하는 경력직 후보자가 직급 제도가 있는 기업과 없는 기업 중 어떤 조건을 선호하는지 파악하고자 실시하였고, 설문조사 제목은 ‘구직자 직급제도 선호도 조사’이다.

구직자 직급제도 선호도 조사에 따르면, ‘직급 제도가 없는 기업에 입사하고 싶다’는 답이 전체의 45%를 차지하였고, ‘직급 제도가 존재하는 기업에 입사하고 싶다’는 답이 25%를 차지, ‘임원급만 직급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답이 18%, ‘회사의 정책에 따르겠다(상관없다)’는 답이 12%를 차지하였다.

대형 서치펌에서 헤드헌터로 일하는 박지민 컨설턴트에 따르면 “헤드헌팅을 제안한 후보자가 임원급이 아닌 경우에는 조직 내에서 호칭을 ‘님’으로 부르는 직급 제도가 없는 기업 문화를 선호한다”며 “반면 시니어급 레벨인 임원급 경력자의 경우에는 직급 제도를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요즘 보수적인 성향의 대기업도 경영진이 주도적으로 직급 문화를 폐지하고 수평적이고 평등한 조직 문화를 만들고자 노력하면서 이에 영향을 받은 여러 기업들도 직급 제도를 폐지하는 방향으로 가고 있는 점을 눈여겨 볼만하다”고 덧붙였다.

조사를 진행한 커리어앤스카우트는 직급이 구성원 간 협업의 방해요소가 될 수 있고, 조직에서 무의미한 직급이 존재함으로 인하여 파생되는 여러 부작용을 방지하고자 헤드헌팅 회사인 커리어앤스카우트도 직급제도를 2017년 12월부터 정식으로 폐지하였다. 협업 관계가 중요한 조직에서 구성원 간 평등한 구조를 확립하여 ‘컨설턴트’ 내지는 ‘님’으로 호칭을 하면서 상당한 업무 효율의 향상을 이루었다고 밝혔다.

커리어앤스카우트 개요

커리어앤스카우트는 글로벌 헤드헌팅 기업으로서 기업 및 기관의 인재상에 가장 적합한 인재를 추천하고 취업 및 이직을 희망하는 이들에게는 전문적인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