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해운대문화회관, 클래식과 함께 떠나는 음악여행 ‘오페라떼’ 개최

바로크시대 대표화가 렘브란트와 함께하는 네 번째 음악여행

2022-12-06 17:48 출처: 해운대문화회관

해운대문화회관이 클래식과 함께 떠나는 음악여행 ‘오페라떼’를 개최한다

부산--(뉴스와이어) 2022년 12월 06일 -- 해운대문화회관(관장 서영지)이 9일(금) 저녁 7시 30분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예술과 오페라가 결합된 예술융합 공연 ‘김성민 & 허종훈의 오페라떼(Operate) 콘서트’를 무대에 올린다.

오페라떼는 오페라 ‘Opera’와 예술 ‘Arte’의 합성어로 다양한 분야의 예술융합 공연의 뜻으로 서양화가의 주요 작품들을 중심으로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진행된다. 관련된 음악은 성악, 피아노, 기악 등 성악가 허종훈을 중심으로 다양한 연주자들이 함께하는 공연이다. 올해는 바로크시대를 대표하는 4명의 화가(카라바조, 루벤스, 벨라스케스, 렘브란트)를 주제로 진행되며, 9일은 화가 렘브란트의 작품과 함께한다.

바로크 시대 네덜란드를 대표하는 화가 렘브란트는 이탈리아 화가 카라바조의 영향을 받아 빛과 어둠, 순간의 찰나를 그리는 화가였다, 그의 작품 가운데 가장 유명한 ‘탕자의 귀한’을 통해 작은아들, 큰아들 그리고 아버지의 모습까지 성장해가는 렘브란트의 삶을 해설하고자 한다.

출연진으로는 활발한 공연활동과 강의를 하고 있는 해설가 김성민, 다수 공연과 전문 오페라 가수로 활동 중인 바리톤 허종훈, 피아노 김경미, 월드뮤직밴드 아코디엠이 출연한다.

월드뮤직밴드 아코디엠은 JTBC 슈퍼밴드에 출연하고, 반도네온연주자 고상지와 듀오 활동 및 KBS 불후의 명곡, 열린음악회, EBS 스페이스공감 등 다양한 공연 및 방송 세션으로 활동 중인 아코디어니스트 이자원, 2010년 자라섬 재즈페스 티벌을 시작으로 2011년부터 5회 이상의 독주회와 10장 이상의 앨범 발매 등 왕성한 활동 중인 기타리스트 천상혁으로 이뤄진 2인조 어쿠스틱 밴드다. 이번 오페라떼 콘서트에는 바이올린 주소영과 콘트라베이스 조평재, 퍼커션 우재훈이 게스트로 함께한다.

해설가 김성민과 함께하는 오페라떼 시리즈는 꾸준한 관객들의 사랑과 쉽고 재미있는 클래식으로 두터운 매니아 관객을 보유한 해운대문화회관만의 콘텐츠다.

올해는 프리미엄 오페라떼를 신설해 공연 전 콘서트가이드 김성민과 함께 공연 기획 및 공연 때 듣지 못하는 더 세부적인 해설과 이야기를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진다. 프리미엄 오페라떼는 20매 한정으로 해운대문화회관 전시실에서 강의가 진행되며, 강의 후에는 19시 30분에 본 공연 관람할 수 있다.

홈페이지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취학아동 이상이면 공연 관람을 할 수 있으며, 예약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가능하다.

◇ 공연 정보
·일시: 12월 9일(금) 저녁 7시 30분,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
·티켓: 1층 2만원, 2층 1만원, 프리미엄 오페라떼 패키지 4만원
·할인: 누림회원 40%, 초·중·고등학생·장애인·국가유공자 30%

해운대문화회관 개요

해운대문화회관은 2006년 부산 해운대에서 오픈한 문화 예술의 전당으로, 기획 공연과 대관 공연을 통해 주민들의 문화적 소양도 키우면서 예술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는 곳이다. 대공연장인 해운홀은 좌석 규모는 458석으로 음악,연극, 뮤지컬 등 수준 높은 예술공연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공연 무대의 일차적 조건인 음향 효과는 특히 음악 연주 무대에서 뛰어난 효과를 발휘하는데 최상의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최신 음향 설비와 조명 설비, 무대기계 설비와 지원 공간으로 분장실, 대기실 무대 연습실까지 두루 갖추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